본문 바로가기

홍보

보도자료

  • 홍보
  • KBRI NEWS
  • 보도자료
한국뇌연구원, 비타민 B12의 신경퇴행 억제 효과 확인
제목 한국뇌연구원, 비타민 B12의 신경퇴행 억제 효과 확인
부서 등록일자 2022-02-04
첨부파일 pdf 20220120_[한국뇌연구원] 비타민B12의 신경퇴행 억제 효과 확인.hwp.pdf

한국뇌연구원, 비타민 B12의 신경퇴행 억제 효과 확인

- 김형준 박사 연구팀, 생화학 및 분자생물학 분야 국제 학술지 게재
- 약물재창출을 통해 난치성 신경퇴행질환의 신규 치료 전략 발굴 기대


□ 한국뇌연구원(KBRI, 원장 서판길)은 김형준 박사 연구팀과 순천향대학교 김기영 교수 등이 참여한 국내 연구팀이  ‘비타민 B12가 치매와 루게릭병 발병의 주요 원인 단백질인 TDP-43 신경 독성을 억제한다‘고 21일 밝혔다.
  * (TDP-43) 알츠하이머성 치매(AD), 전두엽 치매(FTD), 루게릭병(ALS) 등의 주요 병인 단백질
 ○ 연구결과는 생화학 및 분자생물학 분야의 저명한 국제 학술지 ’Antioxidants(항산화)‘에 1월 20일자로 게재되었으며, 논문명과 저자는 다음과 같다.
  * (논문명) Vitamin B12 reduces TDP-43 toxicity by alleviating oxidative stress and mitochondrial dysfunction
  * (저자) 전유미, 권영휘, 이신려, 김세연, 조명진, 이성수, 김상룡, 김기영, 김형준

□ 신경세포 내 TDP-43의 비정상적 응집은 신경퇴행성 질환을 유발한다는 것이 이미 밝혀져 있다. TDP-43의 비정상적 응집이 관찰되는 대표적 질병은 근위축성 측삭 경화증(ALS, 루게릭 병)으로 FDA의 승인받은 약물은 릴루졸(Riluzole)과 에다라본(Edaravone) 2가지이다.
 ○ 두 약물은 기대 수명을 단 몇 개월 연장하는데 도움을 주거나, 초기 단계에서 질병 진행을 지연시키는데 그쳐 근본적인 치료 방법이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.
□  최근 임상연구를 통해 비타민 B12 유사체가 초기 ALS환자의 질병 진행을 어느 정도 완화할 수 있음이 보고되었으나, 그 작동 기전은 밝혀지지 않았다.
 ○ 연구팀은 비타민 B12를 처리하면 신경세포에서 TDP-43의 비정상적 응집 현상에 의한 신경독성과 미토콘드리아 기능 장애가 감소하는 것을 증명하였다.
 ○ 또, 초파리 모델에서도 TDP-43에 의한 운동능력 및 수명 감소 효과를 비타민 B12 공급을 통해 회복시킬 수 있음을 보였다.
  * (미토콘드리아, mitochondria) 세포내 호흡을 담당하고 필요한 에너지를 생산하는 세포내 소기관.

□ 교신저자인 김형준 박사는 이러한 연구를 통해 “이미 안정성이 증명된 약물들이 난치성 신경 질환의 치료제로 활용될 수 있음을 보여 주었다.” 라고 밝히며, 이러한 약물 재창출 전략 기반으로 치매와 루게릭병 등 퇴행성 뇌질환의 새로운 치료법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.  
* (약물 재창출, Drug repositioning) 이미 시판되어 있는 약물이나 임상시험에서 이미 안정성이 증명된 약물에 대하여 새로운 적응증을 규명하는 신약개발 방법 중의 하나

□ 이번 연구는 한국뇌연구원 기관고유사업, 한국연구재단 중견연구자지원사업의 지원을 통해 수행되었다.
 
한국뇌연구원, 비타민 B12의 신경퇴행 억제 효과 확인
윗글 한국뇌연구원-가천대의대 우울증 신규 뇌회로 병인기전 규명
아랫글 한국뇌연구원, 직제 개편 및 주요 보직 인사 단행
자료 담당자 :
이승재 Tel.